홈으로 이동하기 이벤트페이지로 이동하기 사업자정보로 이동하기
 

닫기

공지사항

[언론보도_메디컬투데이] 시력교정술 ‘스마일라식’, 만족도 위해 ‘이것’ 고려해야

[메디컬투데이=김준수 기자] 최근 새학기가 시작됨에 따라 시력교정술에 대한 문의가 증가하고 있다. 그 동안 바쁜 시간을 보낸 학생들이 두꺼운 안경을 벗고 외모 변화를 주고자 하는 경우가 많아서라고 보고 있다.

이처럼 라식, 라섹 등의 시력교정술을 받으려는 경우 가장 우려하는 것은 여러 부작용이다. 의료기술의 발전으로 시력교정술의 부작용과 후유증은 줄고 회복 속도는 높아졌다고 말하지만, 여전히 부작용의 우려가 남아 있기 때문이다.

시력교정술의 대표적인 부작용으로는 안구건조증, 빛 번짐, 각막혼탁 등이 있다. 이와 같은 부작용은 대부분 시력교정술 과정에서 각막 표면이 손상되면서 발생한다.

라식은 각막 절편을 생성한 뒤 레이저를 조사해 시력을 개선한다. 이 과정에 있어 각막 절편을 생성하면서 각막 신경이 손상된다면 외부 자극에 대한 각막 반응이 저하돼 안구건조증이 생길 수 있다. 라섹의 경우 각막상피를 제거한 후 다시 회복될 때까지 각막상피가 약한 상태가 지속됨에 따라 안구건조증을 유발할 수 있다.

빛 번짐은 레이저에 의해 교정된 각막 표면 상태로 인해 나타나게 된다. 수술 후 각막 표면이 매끄럽지 못한다면 빛의 산란이 생기면서 빛 번짐이 발생하는 것이다. 이는 고도근시나 고도난시, 동공이 크거나 과거 염증이나 외상으로 인해 흉터가 있는 눈일 때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

이와 같이 각막 표면 손상으로 인한 부작용을 줄이고 싶다면 라식과 라섹의 장점을 결합한 ‘스마일라식’을 고려할 수 있다. 스마일라식은 각막상피를 제거하거나 각막절편을 생성하지 않고 단 2mm의 각막 미세 절개로 시력을 교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 수술 방법은 레이저가 각막 표면을 투과해 각막 실질 부위만 교정하기 때문에 각막 신경 손상을 최소로 줄일 수 있다. 따라서 수술 후 안구건조증이 줄고 통증이 거의 없으며, 수술 다음날 일상생활이 가능할 정도로 회복이 빠르다.


 


 

절개 부위를 최소화하기에 각막 절삭량 문제로 라식, 라섹이 힘들었던 초고도근시, 고도난시도 적용이 가능하다. 외부 충격에 강해 과격한 운동을 즐기는 이들이나 군인, 경찰 등의 직업군에도 적용할 수 있다.

다만 장점이 많은 스마일라식이라고 해도 모든 경우에 적합한 수술은 아닐 수 있다. 고로 수술 전 다양한 정밀 검사를 진행한 후 환자의 눈 조건과 생활여건 등에 따라 신중하게 수술 방법을 결정해야 한다.

더해 스마일라식은 의료진의 숙련도에 따라 만족도가 달라질 수 있어 임상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에게 수술을 받는 것을 권한다. 스마일라식 집도 경험을 충분히 갖추고 있는 의료진은 상대적으로 각막 실질을 얇게 제거해 비교적 많은 잔여 각막량을 확보할 수 있어, 수술 후 시력의 질을 더욱 높일 수 있다.

시력교정술 후 빠른 회복을 위해서는 눈에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다. 눈이 건조하지 않도록 인공눈물을 수시로 점안해야 하며 안구건조증을 유발할 수 있는 독서, 컴퓨터 작업은 스마일라식 다음 날부터 가능하다. 시력이 빠르게 회복된 후에도 눈 건강을 유지하려면 정기적인 검진을 받는 것을 권한다.

천안나안과 천보영 원장은 “스마일라식은 수술 시간 및 회복 기간이 비교적 짧고, 부작용 발생 위험이 적다. 단, 시력교정술 선택 시에는 비용, 가격, 할인, 후기 이벤트와 같은 외적인 요소보다는 개인의 눈 상태를 고려해 눈의 굴절률, 각막두께, 망막 상태 등을 고려하는 것이 핵심이다”고 강조했다.


 

https://mdtoday.co.kr/news/view/1065605391554959


 

1 2